“종부세, 주거 안정 목적에 쓰자”…”수도권만 혜택”

집값 상승 속에 올해 종합부동산세는 주택과 토지를 합쳐 8조 5천억 원,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종부세 세수는 전액 지자체가 쓰게 되는데, 막대한 액수인 만큼 주거안정 같은 목적을 두고 써야 한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