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혐오표현 제한 추진…’혐오표현’의 기준은?

조회수를 노리고 특정 집단을 차별하는 혐오표현을 방치한다는 지적을 받아 온 네이버가 규정을 바꿔서 혐오표현을 제한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네이버는 다른 플랫폼 업체들과 달리 혐오표현의 정의조차 명확히 하지 않고 있어서 생색내기용 조치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